상단여백
HOME 충청
음성군, 아동·청소년·여성이 안전한 도시로 만들어요21일 법사랑 벽화그리기 준공식

 

▲ 금왕 무극리 골목길 벽화그리기 사업 준공식에 참석한 법사랑회원과 지역 기관사회단체장들이 박수를 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조길원 청주지검 충주지점장이 축사하고 있다.

어둡고 지저분하여 청소년들의 비행 행위가 자주 발생하던 주택가 골목길이 지역 사회단체의 지원으로 환경개선(벽화그리기) 사업이 진행돼 안전한 골목길로 변했다.

법무부 법사랑위원 충주지역연합회는 21일 금왕읍에서 실시한 환경개선(벽화그리기) 사업 준공식을 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필용 음성군수를 비롯한 기관사회단체장들과 조길원 청주지검 충주지점장, 이철교 법사랑연합회장을 비롯한 법사랑위원회 충주지역연합회 회원 등 지역주민들이 참석했다.

이번 환경개선 사업은 음성군 금왕읍 금왕터미널 부근 골목길 190m구간에서 이루어 졌다.

이구간은 좁은 골목길로 아이들이 하교 후 모여 흡연, 폭력 등 비행행위가 자주 발생해 지역주민들이 왕래하기 불안해하던 곳이다.

법사랑위원 충주지역엽합회는 음성군의 지원을 받아 담장청소 및 벽화작업을 진행하였으며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벽화의 완성도를 높일 수 있었다고 하였다.

골목길을 둘러본 한 주민은 “안전하고 깨끗한 골목길이 돼 만족스럽다고 말하며 환경개선 사업이 지속적으로 이루어져 더 안전한 사회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법사랑위원회 관계자가 벽화그리기 사업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법사랑샙테드 벽화그리기 사업을 안내한 현수막 모습.
   
▲법사랑샙테드가 진행한 벽화그리기 사업이 완성된 무극리 골목 모습.

음성신문 제공 http://www.usnews.co.kr/

로컬뉴스  webmaster@localnews.kr

<저작권자 © 로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로컬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